목 안쪽이 붓고 열이 나요, 급성 편도염



  • 급성 편도염이란?


입을 벌려보면 한가운데에 목젖이 보여요. 입을 더 크게 벌려보면 목젖 양옆으로 무언가 불룩하게 보일 때가 있어요. 불룩한 부분은 편도 중 하나인 구개편도예요. 편도는 코와 입으로 들어오는 이물질을 방어하는 면역기관이에요. 구개편도 외에도 혀 안쪽에 있는 설편도, 목젖 위에 있는 인두편도(아데노이드)도 있어요. 이 편도에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감염된 것을 급성 편도염이라고 해요. 


  • 급성 편도염의 증상


급성 편도염은 주로 감기 같은 상기도 감염 뒤에 잘 생겨요. 면역력이 약해졌을 때나 환절기에 많이 보여요. 편도에 감염이 생기면 열이 심하게 나면서 오한이 생겨요. 추워하면서 덜덜 떨기도 해요. 목 안쪽이 부으면서 음식을 삼키기도 어려워져요. 귀와 머리까지 아파요. 의사가 편도를 확인하면 편도가 빨갛게 부으면서 흰색 삼출물이 끼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어요. 편도 주변 점막도 헐어서 벗겨지고 피가 나기도 하고, 편도 안쪽에 고름이 차기도 해요.

급성 편도염이 만성화되기도 해요. 계속 목에 무언가 걸려있는 것 같은 느낌에 불편해지고, 구취가 나요. 편도염이 자주 재발하면 재발할 때마다 고열과 통증 때문에 고통스럽고, 감염이 반복되면서 커진 편도 때문에 코가 막혀서 숨을 쉬기 어렵거나 수면무호흡증이 생기기도 해요. 드물지만 급성 편도염 이후에 합병증으로 류머티스열이나 사구체신염이 생기기도 해요. 


  • 급성 편도염의 진단과 치료


급성 편도염으로 병원을 찾으면 우선 편도의 상태를 직접 눈으로 확인해요. 혈액검사로 감염과 관련된 수치를 확인하기도 하고, 박테리아를 확인하는 배양검사를 하기도 해요. 고름이나 부기가 심하다면 영상 검사가 필요할 수도 있어요. 

증상이 심하지 않다면 휴식을 취하면서 충분히 수분을 섭취하고, 해열진통제를 사용하면 대부분 증상이 좋아져요. 하지만 세균성 편도염은 항생제 치료가 필요하기도 해요. 

적절히 치료해도 편도염이 계속 반복되는 경우에는 편도절제술이 필요하기도 해서, 의사와 상의해야 해요. 


모든 편도염이 전염성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감기를 예방하기 위해서라도 손을 자주 씻고 기침이 있다면 기침 예절을 지키는 것이 좋아요.